• 최종편집 2024-07-19(일)

종합
Home >  종합  >  IT,과학

실시간뉴스
  • [속보]MS 클라우드 장애, 공항 발권 시스템부터 가정용 PC까지 광범위한 영향
    7월 18일,오후 2시(한국 시간) 마이크로소프트(MS)의 클라우드 서비스 Azure에서 발생한 대규모 장애로 인해 전 세계적으로 다양한 분야에서 문제가 발생했다. 공항의 발권 시스템부터 일반 가정의 PC까지 광범위한 영향을 미치면서 일상생활에 큰 불편을 초래했다.                                                 [MS클라우드 장애로 재부팅되는 PC]   인천국제공항에서는 일부 항공사의 예약 발권 시스템에 문제가 생겨 탑승객들의 수속이 지연되는 사태가 벌어졌다. 한 탑승객은 "평소 10분이면 끝나던 체크인이 1시간 넘게 걸렸다"며 불만을 토로했다. 공항 관계자는 "셀프 체크인 키오스크 이용이 불가능해져 수작업으로 처리하느라 시간이 많이 소요됐다"고 설명했다.   가정에서도 PC 사용에 차질이 빚어졌다. MS Office 365와 같은 클라우드 기반 서비스 접속이 불가능해지면서 재택근무자들의 업무에 큰 지장을 주었다. 일부 사용자들은 PC가 완전히 멈추는 '먹통' 현상을 겪기도 했다.   IT 전문가 박지훈 씨는 "이번 사태는 클라우드 서비스에 대한 과도한 의존도의 위험성을 보여준다"며 "기업들은 백업 시스템과 대체 솔루션을 반드시 마련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장애 발생 3시간 만에 일부 서비스가 복구되기 시작했지만, 완전한 정상화까지는 시간이 더 소요될 것으로 예상된다. MS 측은 "네트워크 인프라 문제로 인한 장애"라고 밝히며 원인 파악과 복구 작업을 진행 중이라고 전했다.   이번 사태로 인한 경제적 손실은 수십억 달러에 달할 것으로 추정된다. 글로벌 IT 리서치 기업 가트너의 분석에 따르면, 1시간의 다운타임당 평균 30만 달러의 손실이 발생한다고 한다.   한편, 개인 사용자들을 위한 대처 방안도 제시되고 있다. PC 전문가들은 "컴퓨터 멈춤 현상이 발생할 경우, 전원 공급 문제일 가능성이 크다"며 "전원 케이블과 내부 연결 상태를 먼저 확인해볼 것"을 권고했다.
    • 종합
    • IT,과학
    • IT/기타
    2024-07-19
  • 국내연구진, 문장 입력하면 2초만에 뚝딱 이미지 생성!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이 생성형 인공지능과 시각지능 기술을 결합해 문장으로부터 단 2초 만에 이미지를 생성할 수 있는 '코알라 3' 모델 등 5개 모델을 지난26일 공개했다. 국내연구진이 만든 이번 기술은 초고속 생성 시각지능 연구에 새로운 동력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사진제공 ETRI) 이번에 공개된 KOALA 모델은 오픈소스 모델에 지식 증류 기법을 적용해 파라미터 수를 25.6억 개에서 7억 개로 획기적으로 줄였다. 또한, ETRI는 이미지나 영상에 대해 질문하고 답변을 받을 수 있는 대화형 시각 언어 모델 Ko-LLaVA도 개발했다.   ETRI의 코알라 700M 모델은 실제로 연구진이 "화성에서 책을 읽는 우주비행사"라는 문장을 입력하자 단 1.6초 만에 이미지로 생성해 카카오의 칼로, 오픈AI의 달-E 2, 달-E 3 모델보다 훨씬 빠른 속도를 보였다. ETRI는 자사 모델을 다른 4개 모델과 직접 비교하고 사용자가 직접 체험할 수 있는 웹사이트를 만들었다.   ETRI는 모델 크기를 줄임으로써 모델 사용에 따른 전산 및 운영비용을 낮춰 중소기업이 보다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목표라고 밝혔다.   한편,ETRI는 향후 다양한 시도를 통해 작지만 고성능의 새로운 모델을 공개할 계획이며 또한 이미지 제작 서비스, 창의 교육 서비스, 콘텐츠 제작, 비즈니스 등 다양한 분야에서 이 기술을 활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 종합
    • IT,과학
    2024-01-27

실시간 IT,과학 기사

  • [속보]MS 클라우드 장애, 공항 발권 시스템부터 가정용 PC까지 광범위한 영향
    7월 18일,오후 2시(한국 시간) 마이크로소프트(MS)의 클라우드 서비스 Azure에서 발생한 대규모 장애로 인해 전 세계적으로 다양한 분야에서 문제가 발생했다. 공항의 발권 시스템부터 일반 가정의 PC까지 광범위한 영향을 미치면서 일상생활에 큰 불편을 초래했다.                                                 [MS클라우드 장애로 재부팅되는 PC]   인천국제공항에서는 일부 항공사의 예약 발권 시스템에 문제가 생겨 탑승객들의 수속이 지연되는 사태가 벌어졌다. 한 탑승객은 "평소 10분이면 끝나던 체크인이 1시간 넘게 걸렸다"며 불만을 토로했다. 공항 관계자는 "셀프 체크인 키오스크 이용이 불가능해져 수작업으로 처리하느라 시간이 많이 소요됐다"고 설명했다.   가정에서도 PC 사용에 차질이 빚어졌다. MS Office 365와 같은 클라우드 기반 서비스 접속이 불가능해지면서 재택근무자들의 업무에 큰 지장을 주었다. 일부 사용자들은 PC가 완전히 멈추는 '먹통' 현상을 겪기도 했다.   IT 전문가 박지훈 씨는 "이번 사태는 클라우드 서비스에 대한 과도한 의존도의 위험성을 보여준다"며 "기업들은 백업 시스템과 대체 솔루션을 반드시 마련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장애 발생 3시간 만에 일부 서비스가 복구되기 시작했지만, 완전한 정상화까지는 시간이 더 소요될 것으로 예상된다. MS 측은 "네트워크 인프라 문제로 인한 장애"라고 밝히며 원인 파악과 복구 작업을 진행 중이라고 전했다.   이번 사태로 인한 경제적 손실은 수십억 달러에 달할 것으로 추정된다. 글로벌 IT 리서치 기업 가트너의 분석에 따르면, 1시간의 다운타임당 평균 30만 달러의 손실이 발생한다고 한다.   한편, 개인 사용자들을 위한 대처 방안도 제시되고 있다. PC 전문가들은 "컴퓨터 멈춤 현상이 발생할 경우, 전원 공급 문제일 가능성이 크다"며 "전원 케이블과 내부 연결 상태를 먼저 확인해볼 것"을 권고했다.
    • 종합
    • IT,과학
    • IT/기타
    2024-07-19
  • 국내연구진, 문장 입력하면 2초만에 뚝딱 이미지 생성!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이 생성형 인공지능과 시각지능 기술을 결합해 문장으로부터 단 2초 만에 이미지를 생성할 수 있는 '코알라 3' 모델 등 5개 모델을 지난26일 공개했다. 국내연구진이 만든 이번 기술은 초고속 생성 시각지능 연구에 새로운 동력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사진제공 ETRI) 이번에 공개된 KOALA 모델은 오픈소스 모델에 지식 증류 기법을 적용해 파라미터 수를 25.6억 개에서 7억 개로 획기적으로 줄였다. 또한, ETRI는 이미지나 영상에 대해 질문하고 답변을 받을 수 있는 대화형 시각 언어 모델 Ko-LLaVA도 개발했다.   ETRI의 코알라 700M 모델은 실제로 연구진이 "화성에서 책을 읽는 우주비행사"라는 문장을 입력하자 단 1.6초 만에 이미지로 생성해 카카오의 칼로, 오픈AI의 달-E 2, 달-E 3 모델보다 훨씬 빠른 속도를 보였다. ETRI는 자사 모델을 다른 4개 모델과 직접 비교하고 사용자가 직접 체험할 수 있는 웹사이트를 만들었다.   ETRI는 모델 크기를 줄임으로써 모델 사용에 따른 전산 및 운영비용을 낮춰 중소기업이 보다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목표라고 밝혔다.   한편,ETRI는 향후 다양한 시도를 통해 작지만 고성능의 새로운 모델을 공개할 계획이며 또한 이미지 제작 서비스, 창의 교육 서비스, 콘텐츠 제작, 비즈니스 등 다양한 분야에서 이 기술을 활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 종합
    • IT,과학
    2024-01-27
비밀번호 :